저축은행 펀드판매, 연내 허용 논란저축은행 펀드판매, 연내 허용 논란

Posted in 경제이슈 이야기


 

20121013 / 저축은행 펀드판매, 연내 허용 논란

 

이르면 2012년 연내에,

저축은행에서 펀드를 판매하는 모습을 볼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최근 금융당국은,

저축은행이 그동안 영업과 관련된 불건전 경영을 막고자 다각적인 제도보완을 해왔고,

영업기반을 확충해야한다는 것이 당면한 과제로,

 

이러한 영업기반 확충이라는 당면 과제를 해소하기위해서

저축은행을 펀드판매 채널로 활용할 수도 있다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저축은행이 어려워지면,

저축은행에서 대출을 받는 기업이나 개인도 어려워질 수 있어서,

이대로 저축은행을 회생시킬 수 있는 방안을 찾는 고민에서 나온 내용으로,

 

저축은행의 펀드판매는 별도의 법 개정 절차가 필요없고,

인가만으로도 펀드 판매가 가능한 상황이기때문에,

저축은행에서의 펀드판매 가능성은 높은 상황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저축은행 펀드판매 허용이라는 방침에 대한 반발 여론을 의식해서인지,

가격변동이 크지않은 국공채 관련 펀드부터 먼저 허용한 후,

점진적으로 펀드의 범위를 넓혀갈 것으로 알려지고,

 

저축은행의 재무건전성과 펀드 판매 가능 인력 확보 등

엄격한 기준을 바탕으로 인가를 낼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러한 저축은행에서의 펀드판매 방안에 대해서,

자산운용사는, 펀드판매 교육부터 마케팅 비용까지 고려하면,

판매채널 다변화 외에는 의미가 없을 것이라는 반응을 보였고,

 

저축은행의 특성이 예금이나 대출 등에 관한 금리부분에서

제 1금융권에서 만족하지 못하는 고객들이 주로 찾는다는 점에서,

국공채 펀드 등 수익률이 낮은 펀드의 판매가 적절치 않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또, 현재 저축은행은 이미지가 다소 하락세인 상황이기때문에,

서로 윈윈 효과가 발생하기보다, 펀드상품까지 부정적 이미지가 발생할 수도 있다는 측면에서

전반적으로 기대보다는 우려가 많은 상황으로 전해집니다.

 

 

하지만, 또다른 당사자인 저축은행들은,

그동안 자본시장통합법에 따라서 펀드판매가 가능했지만,

불완전판매 등의 이유로 인가를 받지 못했던 펀드판매가 긍정적으로 검토되면서,

새로운 수수료 획득방안이 생기는 것이기때문에 반기는 입장이 많은 것으로 알려집니다.

 

 

이번 저축은행 펀드판매 연내 허용 방침은,

저축은행을 살리려는 목표에서 출발한 임시방편적 성격이 강하고,

사람들은 보다 편리하게 다양한 상품들을 접할 수 있다는 이점도 있을 수 있지만,

 

앞서 저축은행에서 수익률 높은 예금으로 알고 가입했다가,

예금에 대한 보장성이 낮은 후순위채에 가입한 사람들이 다수 발생했던 전례가 있기때문에,

정확한 정보를 접하고 가입하기보다는, 수익률만보고 권유에 의한 가입이 발생할 수 있기때문에

 

다양한 경제상식과 금융정보를 바탕으로, 보다 세심한 주의가 요구되는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