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신환 서울 관악을 국회의원 당선인 프로필은?오신환 서울 관악을 국회의원 당선인 프로필은?

Posted in 국내이슈 이야기/정치 이야기


 

20150430 / 오신환 서울 관악을 국회의원 당선인 프로필은?

 

2015년 4월 29일 치러진 서울 관악을 재보궐선거에서

새누리당 오신환 후보가 33,913표를 획득해 43.89%를 기록하며

26,427표를 획득해 34.20%를 얻은 새정치민주연합 정태호 후보를 앞서며 당선되었습니다.

 

서울 관악구 을지역구는 지난 27년동안 야권 후보를 선택해 왔기에

이른바 서울 속 호남이라고 불리며 새정치민주연합의 텃밭으로 여겨져 왔고,

당초 오신환 후보의 당선은 힘들 것이라는 예측이 나오기도 했지만,

 

새정치민주연합에서 정태호 후보가 출마하고,

야권의 유력 정치인인 정동영 전 의원이 무소속으로 출마하며 야권 표가 분산되며

오신환 당선자가 각종 여론조사에서 1위를 기록하며

이번 재보궐선거의 최대 격전지로 손꼽혀 왔습니다.

 

오신환 후보는 당선된 후, 위대한 선택을 해준 주민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한다며

1년여의 임기동안 새로운 관악을 만드는데 사력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오신환 국회의원 당선인1971년 서울 출생으로

서울 관악구에 위치한 당곡초등학교, 당곡중학교, 당곡고등학교를 졸업했기에

관악 토박이를 강조하며 선거운동을 펼친 것으로 전해지며,

 

고등학교 졸업 후 건국대학교 공대에 입학해

전국대학생대표자협의회(전대협)에서 문화활동으로 연극을 하기 시작해

극단 연우무대에 소속돼 대학로 연극 무대에 서기도 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1992년부터 1993년까지 육군으로 병역의무를 마친 후,

한국예술종합학교(국립예술대학교)가 연극원을 개원하자 1기로 입학했고,

연기과를 졸업한 후 독립영화에 출연하는 등 배우생활을 해

배우 출신, 연극인 출신이라는 특이한 이력을 가지고 있으며,

 

배우 생활을 이어가다 부친인 오윤근 전 서울시의회 부의장의 영향으로

1995년 서울시의원에 출마해 정계에 입문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오윤근 전 시의원 : 신림주유소 대표, 전국주유소협회 회장 역임 등)

 

 

오신환 국회의원 당선자는 2006년 관악구에서 36세의 나이로

최연소 남자 서울시 의원에 당선되어 2010년까지 서울시의회 관악1지역구 의원을 지냈고,

이후 지속적으로 지역구에서 조직관리를 해왔던 것으로 알려지며,

 

2010년 기초단체장 최연소 후보로 관악구청장 선거에 나섰지만 낙선하고,

2012년 한나라당이 새누리당으로 명칭을 변경하며 창당된 후 초대 중앙청년위원장을 지내며

2012년 치러진 제19대 총선에서 한나라당 후보로 지역구 후보로 출마했지만,

 

서울 관악구(을) 지역구에서 37,559표를 얻어 33.28%를 기록하며

43,158표를 얻어 38.24%를 기록한 통합진보당 이상규 후보에게 패해 낙선한 바 있으며,

 

 

이후, 2012년 치러진 제18대 대선 과정에서

박근혜 후보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청년본부 부본부장을 지내고,

 

박근혜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된 후,

2012년 12월부터 2013년 2월까지 제18대 대통령 인수위원회 청년특별위원을 역임한 뒤

현재까지 새누리당 서울 관악을 당협위원장을 맡고 있었다고 하며,

 

선거 운동 기간 중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와 함께 OK브라더스 어르신 떡국봉사를,

오세훈 전 서울시장과 오브라더스 떡볶이집 일일알바를 하는 것을 비롯해

나경원 의원 등 새누리당 내 스타급 정치인들이 선거전에 적극 뛰어들어

상대적으로 다소 부족한 것으로 평가된 인지도를 보충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오신환 국회의원 당선자는 이번 재보궐선거를 치르며

중앙 정치와 이념 정치에 매몰되지 않고, 민생 정치를 할 사람이라는 점을 강조하며

보수, 진보 구도보다 지역 일꾼론을 펼치며 선거 운동을 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으며,

 

선거 기간 중 약속한 관악을의 예산 폭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내일부터 바로 운동화 끈을 조여 매고 관악 발전을 위해 몸을 바치겠다고 밝혔는데,

 

국회의원으로 활동하며 보수, 진보라는 이념 정치를 뛰어넘어 민생 안정을 위한 정책들을 입안하며

선거기간 중 다짐한 말들을 현실화할 수 있을지 앞으로 관심있게 지켜볼 대목인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