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 2조 2천억상당 FPSO 수주현대중공업, 2조 2천억상당 FPSO 수주

Posted in 경제이슈 이야기/우리나라 무역


 

20130411 / 조선산업ㆍ해양플랜트 / 현대중공업, 2조 2천억상당 FPSO 수주 계약 체결

 

현대중공업은 11일,

오일 메이저 업체인 세브론(Chevron)으로부터 총 19억 달러(한화 약 2조 1천억원) 규모의

부유식 원유 생산ㆍ저장ㆍ하역설비인 FPSO 공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습니다.

 

 

현대중공업이 세브론사와 맺은 FPSO 계약은 최근 매출액의 3.9%에 달하는 금액이며,

경쟁 입찰이 아닌 수의계약 방식으로 협상을 진행해 계약이 성사된 것으로,

 

현대중공업이 이번에 제작하는 FPSO의 규모는

길이 292미터, 폭 57.4미터, 높이 30미터로 총 중량은 9만 9750톤에 달하며,

 

하루 10만배럴의 원유와 1억 9천만 입방피트의 가스를 생산, 정제하고,

약 105만 배럴의 원류를 저장할 수 있으며,

 

현대중공업은 전 공정을 일괄도급방식(EPC방식)으로 수행해,

오는 2017년 중 세브론사가 운영하는 해상유전에 설치될 예정이라고 하니,

세브론사가 현대중공업의 기술력을 완벽히 인정한 것으로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현대중공업은 이번 FPSO 계약 체결로 인해서,

2013년 해양사업 부문 목표인 60억 달러 수주 목표 가운데 51억달러의 수주실적을 올려

올해 목표의 85%에 도달해 목표 조기 달성이 확실시 되고 있으며,

 

이는 세계적인 경기회복 지연으로

조선사업부문의 부진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서,

현대중공업의 연간 목표 달성을 위한 희소식으로 볼 수 있기 때문에,

앞으로의 성과에 대해서 관심을 가지고 지켜볼 대목인 것 같고,

 

2013년 상반기를 기점으로,

현대중공업 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조선업체들이 수주릴레이를 이어가,

우리나라의 무역수지 흑자 확대에 계속해서 기여할 수 있기를 바라겠습니다. 감사합니다~!